상단여백
HOME 시황
딥노이드, AI알고리즘 통한 ‘강직성 척추염’ 연구결과 발표

딥노이드(대표 최우식)가 2년여간 연구개발한 AI 알고리즘을 통한“강직성 척추염”연구결과를 대한류마티스학회(KCR)에서 발표했다고 21일 밝혔다.

강직성 척추염(Ankylosing spondylitis)은 척추에 염증이 발생하여 점차적으로 척추 마디가 굳어지는 만성적인 척추관절병증 가운데 하나다. 초기 X-Ray 상에서는 이상 소견을 발견하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문이다. 허리가 아파서 병원을 찾아가도 대부분 허리 디스크부터 의심하게 되는데 MRI 같은 영상 검사로도 강직성 척추염을 찾아내기가 쉽지 않다.

딥노이드 연구팀은 보라매병원 김동현 교수, 서울대학교 채희동 교수와 함께 2년여간의 공동연구및 임상 연구를 통해 척추 X-ray영상에 대해 인공지능 기반 강직성 척추염 자동 스코어링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이러한 자동화를 통해 기존에 사람이 계산하는 방식보다 시간이 매우 단축되었으며, 이를 강직성 척추염 질환 평가에 사용한다면 진료의 효율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딥노이드는 이번 연구결과와 추가 개발을 통해 식약처 인허가를 준비하고 있다.

딥노이드 의료AI본부 최종문 본부장은“딥노이드 연구팀이 개발한 AI알고리즘을 통해 강직성 척추염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의료AI기술을 지속적으로 고도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