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시선바이오, ‘코로나19’와 ‘독감’ 동시 진단 가능 키트 허가

시선바이오머티리얼스(대표 박희경)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COVID-19, 코로나19)와 독감을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유탑 스코브-2&플루에이비’(U-TOP SARS-CoV-2 & FluA/B) 분자진단키트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지난 1일 정식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새 진단키트는 실시간 유전자 증폭방식(Real-time PCR)으로 코로나19 유전자인 SARS-CoV-2와 인플루엔자 A형/B형 유전자를 동시에 검출할 수 있다. 감염 의심자의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고, 치료의 혼선을 줄일 수 있어 소비자와 방역당국의 코로나19 대유행 대처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 회사는 앞서 지난달 코로나19 및 독감 동시 신속진단키트인 ‘에스에스에이 19/A&B (SSa 19/A&B)’를 개발, 수출허가를 얻어 해외시장에 진출할 채비를 갖췄다. 독감만 따로 검사할 수 있는 신속진단용 ‘에스에스에이 A&B (SSa A&B)’도 같이 내놓아 선택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밖에 시선바이오는 지난 2월 새로운 변종 코로나19 종인 영국, 남아프리카공화국, 브라질 변이 유전자를 추가로 진단할 수 있는 ‘에스에스유 코비드19플러스 (SSu-COVID19 Plus)’를 개발했다.

이 회사는 또 코로나19 검사에 필요한 검체 채취도구 ·핵산추출시약 ·유전자진단시약 등 모든 제품에 대한 자체 생산 시스템을 갖추고 차별화된 코로나19 진단시스템을 구축했다. 지난해 11월 대웅제약과 협약을 맺고 해외수출을 극대화하기 위한 계기를 마련했다.

박희경 시선바이오 대표는 “2019년까지 선천성 난청 조기진단, 태아 기형의 비침습적 선별검사, 면역항암제 적합성을 판별하는 현미부수체 불안정성(MSI) 등과 관련해 국내 유일의 승인된 제품을 바탕으로 경쟁력을 키워왔다”며 “코로나19 대유행 이후에는 신속진단키트 개발 집중, 미국 식품의약국(FDA) 조기 승인, 강력한 수출 드라이브, FDA도 인정한 세계 정상급의 고민감도로 경쟁에서 앞서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