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광동 경옥고, 리뉴얼 출시 6년만에 누적 매출 900억 돌파

광동제약(009290)은 ‘동의보감’에 수록된 경옥고 처방을 대중화한 ‘광동 경옥고’가 2016년 리뉴얼 제품 출시 후 누적 매출 900억 원을 초과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광동 경옥고는 광동제약의 ‘창업품목’으로, 내년 출시 60년을 맞는다. 생지황, 인삼, 복령, 꿀 등 4가지 약재를 최적 비율로 배합한 후 GMP 인증 설비에서 120시간 동안 증숙하는 과정을 거쳐 제조한다. 병중병후, 허약체질, 육체피로, 갱년기 장애 등에 자양강장 효과가 있는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만 구입 가능하다.

출시 초기 점도가 있는 액상형태의 약재가 단지에 포장돼 출시된 광동 경옥고는 복용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2016년 ‘스틱포’ 타입으로 새롭게 선보였다. 기존 단지형 제품은 섭취할 때마다 숟가락을 사용해야 하며 매회 정량 섭취가 어렵다는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반영한 결과다. 향상된 복약순응도에 따라 시장 반응도 좋아져 지난 11월 기준 누적 4,480만여 포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엄선된 우수 약재 사용과 철저한 품질관리, 지속적인 연구를 통한 효능 검증 역시 광동 경옥고의 꾸준한 성장 배경으로 꼽힌다.

특히 올해 4월부터는 가수 임영웅을 모델로 선정해 그의 시그니처 멘트인 “건행하세요”와 함께 광동 경옥고의 슬로건 ‘귀한 회복력’이 대중들에게 잘 전달됐다는 평가다.

광동제약은 주로 중장년층의 많은 관심을 받는 경옥고가 ‘헬시 플레져’와 같은 흐름과 맞물려 젊은 세대에게도 호응을 얻게 됐다고 분석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지속적인 품질관리와 더불어 스틱포 리뉴얼을 통해 복용편의성을 높인 것이 광동 경옥고의 인기 비결”이라며 “최근 들어 건강관리에 관심이 많아진 젊은 소비자와도 지속적으로 소통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