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행사
동구바이오제약 조용준 부회장, 한국능률협회 ‘한국의 경영자상’

동구바이오제약은 조용준 부회장이 24일 한국능률협회(KMA)가 수여하는 2024년 ‘한국의 경영자상’의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54회차를 맞이한 한국능률협회 한국의 경영자상은 그 해의 국내 경제 발전을 이끈 경영자에게 수여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상이다.

조용준 부회장은 의약품에서 헬스케어까지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장해 동구바이오제약을 토탈헬스케어 기업으로 도약시키고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하는 등 기업의 성장을 견인한 부분에 대하여 높은 평가를 받았다.

조용준 부회장은 상대적으로 자본이 한정적인 중소제약사의 한계에서 벗어나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함과 동시에 예방-진단-치료-관리를 아우르는 토탈헬스케어 기업으로의 성장을 위해 적극적인 투자 및 오픈이노베이션을 단행하여 동구바이오제약만의 파이프라인을 구축하며 최근 씨티씨바이오와 공동으로 세계 최초 조루 복합제 개량신약 개발을 완료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달성했다.

2014년 제약을 넘어서 바이오 분야까지 진출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동구바이오제약으로 사명을 변경하고 피부/비뇨기 질환 의약품에서 줄기세포 적용 헬스케어까지 토탈헬스케어 기업을 목표로 회사를 일구어 왔으며, 지난해부터는 본격적인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라오스 생산기지의 구축을 시작으로 필리핀, 베트남, 몽골 등 다양한 국가로 뻗어 나가고 있다.

지난 2005년 대표이사 취임 당시 200억원대의 매출을 유지하던 동구바이오제약은 지난해 연말 기준으로 2,149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상장 이후 매년 역대 최대 실적을 경신하고 있다.

동구바이오 조용준 부회장은 “내년에는 매출 3,00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향후 국내외에서 적극적인 경영 활동을 통해 동구바이오제약을 제약기업의 한계를 뛰어넘는 Beyond Pharma. Company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