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알리코제약, GMP공장 확장 준공..."생산능력 2배로 확대"

알리코제약(260660)은 시설 확장 공사를 시작한지 1년 만에 공사를 완료하고 25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 날 준공식은 주요 협력사와 업무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를 진행 했다.

알리코제약 이항구 대표는 준공식 환영사에서 “오늘 이 자리가 중견기업으로 성장한 알리코제약이 명실상부한 제약사로 발돋움하기 위한 변곡점이 될 것이며 2025년 매출 3천억 또한 달성함에 어려움이 없도록 임직원 모두가 전력을 다할 것”이라 말했다.

알리코제약은 지난해 3월부터 충북 진천군 광혜원에 위치한 GMP 공장의 생산능력 확대를 위한 증설 투자에 착수 했으며, 생산동은 3층(연면적 844.2㎡), 관리동은 4층(연면적 1,433㎡)을 추가 건립했다.

지난 연말에 품질관리동을 먼저 준공하였으며, 이번에 자동화 시스템을 갖춘 내용 고형제 제조라인과 일부 대용량 설비를 추가로 설치 완료하고 정상 가동에 들어 간다.

지난해 먼저 준공된 품질관리동은 알리코제약의 사세확장에 따른 QC/QA 및 관리부서의 시설확충과 직원들의 근무환경 개선 등 복지증진을 위한 지상 4층의 시설로 1층과 4층에 직원 식당 및 휴식을 위한 카페테리아가 위치하고 나머지 공간은 쾌적한 환경의 업무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계획하고 완공하였다.

이번에 완료한 신라인은 대용량 자동화 설비로 정상 가동되면 기존 5억정 캐파의 두 배인 10억정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되어 향후 자사품목과 수탁 제품의 안정적인 생산 및 공급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이번 구축한 대용량 자동화 라인을 통해 다량 생산 품목의 제조원가를 줄이고 기존 라인은 다품종 소량생산 등 생산 다면화를 통해 매출과 영업이익을 늘리겠다는 전략이다.

알리코제약은 생산시설 뿐만 아니라 2021년부터 처방의약품의 매출 강화와 시장 경쟁력 우위를 위해 적극적인 투자를 단행하였으며, 그 일환으로 뇌질환, 고혈압, 당뇨병 등의 매출 상위품목의 자사전환을 위한 26건의 생동실험을 진행하였고 2022년 목표 완료되어 23년부터 순차적으로 생산 한다.

한편, 알리코제약은 10년 CAGR 19%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제약사로 22년 매출 1,677억 원으로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하며 23년 중견기업으로 편입되었으며 23년 1분기 매출 475억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0.8%를 기록하고 있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