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피노바이오, 월드 ADC 2023서 'PBX-7' 비임상 결과 발표

피노바이오(대표이사 정두영)는 지난 14일(현지 시간) 영국 런던에서 진행되고 있는 ‘World ADC 2023’에서 자체 개발한 ADC 약물(payload, 페이로드) ‘PBX-7 시리즈’ 비임상 실험 데이터를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발표 자료에는 PBX-7 시리즈의 세포주 실험 결과, 다이이찌산쿄 엔허투(성분명 트라스투주맙 데룩스테칸)의 페이로드인 ‘DXd’와의 비교 실험, PBX-7 시리즈에 항체 ‘트라스투주맙’을 합성한 HER2 타깃 ADC 후보물질의 비임상 실험 결과 등이 담겼다.

피노바이오가 자체 개발한 PBX-7 시리즈는 엔허투의 DXd와 유사한 캠토테신(Camptothecin) 계열 약물이다. 암세포 증식에 관여하는 효소를 저해함과 동시에 암세포 사멸을 막아주는 단백질까지 억제하는 이중기전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PBX-7 시리즈는 삼중음성유방암(TNBC), 두경부암 등 다양한 암 세포주를 대상으로 한 in vitro 실험에서 DXd 대비 동등 이상의 효능을 보였다. 트라스투주맙과 합성해 HER2 타깃 ADC 후보물질로 만든 후 진행한 세포주 및 동물모델 실험에서도 동일 타깃 ADC인 엔허투 대비 우수한 항암효과를 나타냈다.

피노바이오 정두영 대표는 “PBX-7 시리즈 약물은 뛰어난 효능과 낮은 독성으로 기존 ADC 페이로드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화합물"이라며 "현재 준비 중인 Non-GLP 영장류 독성 평가를 진행해 당사 ADC 플랫폼 PINOT-ADC™의 경쟁력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한편 피노바이오의 저분자 신약 파이프라인인 표적항암제 ‘NTX-301’의 연구 발표도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한국화학연구원 임병호 박사 연구팀과 공동으로 진행한 DNMT1 저해제 NTX-301의 과메틸화 조절 기전에 관한 연구 논문이 암 분야 권위지로 알려진 국제학술지 ‘캔서스’(Cancers)에 등재됐다. NTX-301의 고형암 비임상 결과 또한 오는 4월 14일부터 19일(현지시간)까지 미국 올랜도에서 개최되는 미국암연구학회(AACR 2023)에서 공개되며, 노스웨스턴대학교 다니엘라 마테이(Daniela E Matei) 박사가 발표할 예정이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