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젠큐릭스, ‘진스웰BCT’ 4개 종합병원 실시기관 추가 승인

젠큐릭스가 유방암 예후진단키트 '진스웰BCT'를 사용할 수 있는 실시기관으로 4개의 종합병원이 추가승인되었다고 16일 밝혔다.

젠큐릭스는 한국보건의료연구원(NECA)로부터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가천대학교 길병원, 인하대학교병원, 카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이 추가로 승인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은 혁신의료기술 실시기관을 관리하고 있다.

'진스웰BCT'는 초기 판매 결과를 모니터링하고 식약처에 보고하는 '시판후조사(PMS)'를 해야한다. 회사는 최근 '진스웰BCT'의 시판후조사와 혁신의료기술 추적관찰 연구를 위한 600명의 환자 모집을 완료했으며, 실시기관 확대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연말까지 전국 대부분의 종합병원들에서 진스웰BCT 처방이 가능하도록 하겠다는 목표다.

'진스웰BCT'는 아시아에서 최초로 정부기관에서 인허가를 완료한 유방암 예후진단 검사다. 식약처 허가가 없어 보험 적용이 되지 않는 외국 검사들과는 달리 유일하게 실손보험 적용이 가능하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