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클립스비엔씨, 베타-글루칸 유효성분 면역증강제 특허 출원

클립스비엔씨 (대표이사 지준환)는 작년 9월 귀리 유래 베타-글루칸을 유효성분으로 포함하는 면역증강제 조성물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

코로나19 펜데믹으로 백신 시장이 확대되면서 면역증강제 관련 시장도 같이 커지는 추세다. 업계 전문가에 의하면 세계 백신 면역증강제 시장의 규모는 2021년 약 7억 달러(약 9000억원)에서 2027년 약 16억 달러(약 2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면역증강제는 백신 항원의 효능(면역원성)을 높이는 동시에 안전성과 접종자의 면역 상태 전반을 올려주는 역할을 하는 첨가물이다. 예방에서부터 치료까지 다룰 수 있다는 점에서 면역증강제를 적용한 백신에 대한 연구개발도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면역증강제는 백신 항원만으로는 충분한 면역반응을 유도할 수 없을 때, 면역반응을 높이기 위해 사용된다. 더불어 항원의 사용양을 줄이고 백신 항원의 효능을 증대시키며, 효능 증대로 용량과 생산가도 절감되는 장점이 있다.

클립스비엔씨(대표이사 지준환, www.clipsbnc.com)가 개발하여 출원한 면역증강제는 곡물의 일종인 귀리에 존재하는 ‘베타-글루칸’을 사용하는 것이다. 이는 유산균 복합발효배양 기술이 이용되었으며, 특허 명칭은 ‘귀리 유래 베타-글루칸을 유효성분으로 포함하는 면역증강제 조성물’이다.

최기섭 신약개발 연구소장은 “체액성 면역반응과 세포성 면역반응을 고루 촉진하면서도 안전성이 높고 수급이 용이한 천연 유래 면역증강제를 개발하게 되었다” 며 “수용성이 증가된 베타-글루칸을 생산하였고, 동물실험을 통해서 항체 생성율의 증가와 T세포 면역반응의 향상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클립스비엔씨 지준환 대표(www.clipsbnc.com)는 “베타-글루칸 면역 증강제는 천연물에서 유래하여 기존에 사용되고 있는 알루미늄이나 리포좀 계열의 면역증강제보다 독성은 낮을 것으로 기대한다” 며 “자사에서 개발중인 MRSA백신, RSV 백신, 항암백신 등에 적용 시 이들 백신의 효능 및 가격 경쟁력도 함께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클립스비엔씨(CLIPS BnC, www.clipsbnc.com )는 국내 유일의 CRO(Contract Research Organization) 기반의 신약개발기업이다. 클립스비엔씨는 바이오의 소부장 기술인 바이러스 벡터 시스템, 면역증강제, 세포배양기술을 기반으로 세포치료제와 백신 개발에 중점을 두고 있다. 현재 임상 2상을 진행 중인 ▲윤부줄기세포치료제(2021년 6월 임상 2상 승인) 및 ▲백신(MRSA/RSV/Enhanced BCG), ▲항암백신을 포함한 6개의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