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삼성바이오로직스, 제약바이오 업계 첫 ‘3조 클럽 가입’지난해 매출 3조 13억… 영업이익 1조원-사상 최대실적

삼성바이오로직스가 글로벌 인플레이션 등 경제 위기에도 불구하고 제약바이오 업계 최초로 지난해 매출 3조원을 돌파하는 등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1조원에 육박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지난해 연결 기준으로 매출 3조 13억원, 영업이익 9836억원을 기록했다고 27일 공시로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은 8693억원(+55%), 영업이익은 4316억원(+80%)씩 각각 증가했다. 매출액은 지난 2020년 1조원 달성 이후 2년 만에 2조원을 넘어섰다.

수주 확대 및 공장 가동률 상승, 삼성바이오에피스 100% 자회사 편입에 따른 외형 확대 등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매출은 1조 4333억원(+91%), 영업이익은 4463억원(+83%)씩 각각 크게 증가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지난해 매출 9463억원, 영업이익 2315억원을 기록했다. 글로벌 시장에서의 바이오시밀러 제품 판매 확대로 전년 대비 매출은 993억원(+12%)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388억원(+20%) 증가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해 말 연결기준 자산은 16조 5821억원, 자본 8조 9845억원, 부채 7조 5976억원을 기록했다. 부채비율은 84.6%, 차입금 비율은 23.4%로 안정적인 재무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