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삼일제약, 지난해 매출 1,796억 '사상 최대'…영업익 1106%증가

삼일제약이 2022년 연결기준 매출 1796억원, 영업이익 48억원을 달성해 매출액 또는 손익구조 30% 이상 변경 공시를 통해 밝혔다.

지난해 매출은 전년 대비 23.8% 증가했으며,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1105.9% 성장했다. 특히 매출의 경우 역대 최대 실적이다.

삼일제약은 주요 품목인 포리부틴, 리박트, 모노프로스트점안액 등의 지속적인 성장과 함께 ETC사업부, 안과사업부, CNS사업부 등 전 사업부에서 고르게 매출이 성장해 전년 대비 매출이 증가했다.

회사 관계자는 “해열제를 비롯한 주요 제품들의 고른 성장으로 매출액이 증가했으며, 원가율 이 낮은 제품 매출의 증가로 영업이익이 증가했다”며 “올해도 안과의약품 아멜리부와 레바케이 신제품 출시를 기반으로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