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티움바이오, 中 한소제약과 ‘TU2670‘등 파트너십 가속화

희귀난치성질환 치료제 연구개발 전문기업인 티움바이오(321550)는 24일 중국의 한소제약(SEHK: 3692)과 자궁내막증 신약후보물질 ‘TU2670‘의 제조공정(CMC)에 대한 기술이전 및 완제의약품 공급 등 파트너십을 가속화하며, ‘TU2670’의 중국 내 First-In Class로서의 여정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티움바이오는 지난 8월 한소제약과 총 1억 7천만달러 규모(로열티 별도, 중국지역 한정)의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하였고, 9월 계약금(upfront) 450만달러(약 64억원)를 수령한 바 있다.

티움바이오 관계자는 “최근 ‘TU2670’ 임상 시료 제조 공정(CMC)에 대한 기술이전(Tech-transfer)이 완료되어 단기마일스톤의 조건이 충족되었으며, 이에 따라 150만달러(약 20억원)의 마일스톤이 내년 초 입금될 예정이다.

또한, ‘TU2670’의 완제의약품(DP)을 한소제약에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하면서 한소제약의 빠른 임상 진입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면서, “지난 10월 당사와 한소제약은 ’TU2670’의 개발계획 관련 JSC(Joint Steering Committee) 미팅을 진행하였고, 한소제약은 내년 상반기 중 중국 내 임상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라고 밝혔다.

한편, 티움바이오에서 진행중인 ‘TU2670’의 유럽임상 2a상은 유럽 5개국에서 진행하고 있으며, 약 60 [j1] % 이상의 환자모집이 완료되어 투여가 진행중이다.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내년 중 대상 환자에 대한 투여가 완료될 것”이라며, ”임상2a상 데이터를 기반하여 지속적인 관심을 보여주고 있는 북미, 유럽 등 다양한 제약사를 대상으로 기술이전 계약을 추진 중”이라고 덧붙였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