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일동제약,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국내 허가 '초읽기'일본 후생노동성 시오노기제약 's-217622' 긴급사용 승인

일동제약과 일본 시오노기제약사가 공동 개발 중인 코로나19치료제인 조코바(S-217622)가 일본 후생노동성이 긴급사용을 승인함에 따라 국내허가가 가시화되고 있다.

일동제약은 시오노기제약의 경구용 코로나 치료제 조코바(S-217622)의 일본 후생노동성 긴급사용 승인했다고 23일 공시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약사·식품위생심의회는 조코바가 코로나19 치료 효과가 있다고 판단해 긴급사용승인을 권고하자, 후생성은 곧바로 긴급사용을 승인한 것이다.

일동제약은 "핑안시오노기(홍콩)(라이센스 보유자)와의 계약을 통해 일동제약은 대한민국 정부를 대상으로 허가와 생산, 판매 등의 권리를 획득하고 있으며, 국내 사용 승인 취득에 필요한 준비 등 제반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조코바는 ㈜시오노기제약이 개발한 SARS-CoV-2 감염증 치료를 위하여 개발된 화합물로 조코바는 SARS-CoV-2 유전자에 의해 암호화되는 polyprotein의 processing과 바이러스 복제에 필수적인, '중증 급성 호흡기 증후군 코로나바이러스 2 (SARS-CoV-2) 3CL 유사 단백질 분해효소'의 저해제이다"며 "코로나 치료제로서의 가능성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일동제약은 조코바(S-217622)에 대해 지난 8월 26일 2/3상 임상시험을 완료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MFDS)에 보고서를 제출했한바 있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