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일동제약, 코로나19치료제 "임상3상서 성공적 결과"치료기간 단축등, 식약처 긴급사용 승인 및 품목허가 진행 예정



일동제약과 일본 시오노기가 공동 개발하는 코로나19치료제 '조코바'가 임상 3상서 성공적인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일동제약은 이에따라 긴급사용승인 및 식약처 품목허가 진행할  예정이다.

일동제약은 경구용 코로나 치료 후보물질 S-217622 임상3상 결과를 28일 공시했다. 이번 공시는 시오노기로부터 임상 결과를 확인한 날짜이다.

회사측은 "전체 1,821명을 대상으로 한 Phase 3 연구에서 1차 평가변수(임상증상 개선)로서 증상 발현후 72시간 내 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 주요 5개 증상에 대해 위약대비 개선여부를 확인해본 결과 시험군 167.9시간, 위약군 192.2시간으로 군간 차이 24시간(p=0.04)이었고 주요 2차 평가변수(바이러스 감소)로서 기저시점대비 투약후 4일차 viral RNA 에서 위약대비 감소여부를 확인해본 결과 시험군 -2.48, 위약군 -1.01로 군간 차이 -1.47 (log10 copies/ml, p<0.0001)다"고 밝혔다.

또 "연구에 참여한 전체 환자군에서 심각한 부작용이나 사망사례는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현재 국내 긴급사용승인되어 사용중인 경구형 코로나치료제의 경우 고위험군의 기저질환자에게만 사용이 되고 있어 60세 이하 일반환자군에게 사용가능한 치료제가 없으며 향후 고위험군이 아닌 일반환자군에게 폭넓게 사용할 수 있는 코로나 치료제 개발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