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엔젠바이오, 인바이츠바이오코아와 MOU...해외 PCR 시장 진출

엔젠바이오(354200)가 ㈜인바이츠바이오코아(대표이사 신용규)와 실시간 중합효소 연쇄반응(Real Time Polymerase Chain Reaction, RT-PCR) 기술 기반 분자진단제품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인바이츠바이오코아 결핵 및 장기이식 관련 분자진단 검사제품 해외 판매에 대한 독점권과 엔젠바이오 브랜드로 판매하는 주문자 개발생산(ODM) 사업  협력이다.

엔젠바이오는 이번 사업협력을 통해 코로나 이후 분자진단 시장 변화를 조기에 대응하고 사업기회로 만들겠다는 계호기이다.

인바이츠바이오코아는 정밀의료 유전체분석 전문기업으로 신약개발 전 과정에 걸친 통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회사 분자진단 제품은 국내 식약처 체외진단의료기기 허가를 받아 임상적 유효성을 입증했고,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유럽체외진단의료기기 허가 절차를 진행 중이다.

엔젠바이오 최대출 대표이사는 “ PCR 기술은 분자진단 기술 중 최대 시장으로 그동안 구축해온 엔젠바이오 해외 20여개 대리점 네트워크를 통해 허가 이후 즉시 공급 가능하다”며 “ 암 등 고도 정밀 진단이 필요한 검사는 NGS 제품을 공급하고 감염병 등 속도가 필요한 검사는 PCR 제품을 공급해 종합분자진단 전문회사로써 해외사업을 확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중합효소 연쇄반응 (PCR)기술 기반 진단 시장은 2021 년 기준 84억 4,570만 달러(한화로 약 10조원) 규모로 추산된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