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엔지켐생명과학, ASCO서 EC-18 임상결과 성공적으로 발표

엔지켐생명과학(183490)은 화학방사선요법 유발 구강점막염(CRIOM) 신약 후보물질인 EC-18에 대한 미국 임상 2상 결과를 6월 3일부터 7일까지 시카고에서 개최된 2022년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에서 성공적으로 발표했다고 7일 밝혔다.

발표를 맡은 오클라호마 대학교 방사선 종양 전문의 크리스티나 헨슨 박사는 항암화학방사선요법 치료를 받는 두경부암 환자에서 발병된 중증 구강점막염에 대한 EC-18의 안전성과 내약성 및 효능을 확인한 임상 2상 연구결과를 의사, 방사선 종양 전문의, 관심 있는 의료 전문가 및 임상 시험 전문가들에게 발표했다.

전문가들은 약물투여기간 동안 EC-18을 복용한 치료군의 중증구강점막염(SOM) 발병률이 위약군 대비 37.1% 감소한 것에 대해 깊은 인상을 받았다. 그리고 EC-18의 작용 매커니즘과 화학 구조, 투여 방식 등에 대한 다양한 질의를 통해 구강점막염이 승인된 약물이 없는 미충족 의학적 수요가 높다는 점을 들어 임상 3상 연구에 대해 큰 기대감을 표명했다.

크리스티나 헨슨 교수는 "ASCO 2022에서 엔지켐생명과학의 구강점막염 임상 데이터를 발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현재 FDA 승인 약물 및 치료법이 없기에 EC-18과 같은 경구투약 약물은 환자들에게 필요한 치료 옵션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하여 엔지켐생명과학의 과학기술자문위원(SAB)으로 임상면역종양학의 세계적 권위자인 듀크 의과대학의 제프 크로포드(Jeffrey Crawford, MD) 교수는 구강점막염 신약 후보물질인 EC-18의 임상 3상 참여와 연구 디자인 및 평가변수 등에 대해 큰 관심을 가지고 논의했다.

엔지켐생명과학은 글로벌 제약회사들과 구강점막염 신약 후보물질 EC-18에 대한 기술 수출을 적극 추진 중으로, 라이선싱 아웃 결과에 따라 미국 FDA와 협의해 임상 3상에 필요한 프로토콜 디자인을 마치고 글로벌 제약사와 공동으로 임상시험 IND 신청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964년에 설립된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는 세계 3대 암 학회 중 하나로 과학자 및 제약사 관계자를 포함, 각국의 임상 연구진 및 라이선싱 담당자가 대거 참석하는 국제학회로 암 치료와 관련된 신약의 임상 데이터가 다양하게 발표돼 최신 임상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