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앤디포스, 유럽에 110만 유로 규모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앤디포스가 코로나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를 유럽에 공급을 시작했다고 13일 밝혔다. 계약 규모는 110만 유로다. 앤디포스는 이번 초도물량을 시작으로 올해 유럽에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지속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에 유럽에 수출되는 앤디포스 코로나19 진단키트는 코로나19 항원 진단키트 ‘ND COVID-19 Ag Test’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타액 진단키트 ‘ND COVID-19 Easy Kit Saliva’ 등 두 종류다. 이 진단키트는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를 포함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들을 진단할 수 있다.

앤디포스 관계자는 “특히 타액 진단키트는 코로나19 검사 피로도 누적에 따라 상대적으로 간편한 검사 법으로 전 세계적으로 수요가 늘고 있는 상황”이라며 “앤디포스는 이를 예상한 타액 진단키트의 개발 완료로 수요 대응이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전파력이 매우 강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에 따라 전 세계 코로나 검사 수가 증가하고 있어 수요가 늘고 있다”며 “이번 초도물량을 시작으로 유럽을 포함한 전 세계 다양한 국가에 진단키트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당 코로나19 진단키트는 지난 2020년 진단키트의 유럽 CE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아울러 독일의 의료기록정보연구소(DIMDI)를 등록을 마치기도 했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