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에이치엘비생명과학, 동탄 신약연구소 오픈-항암신약개발

에이치엘비생명과학은 경기도 화성 동탄에 신약연구소를 열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연구소 개설 승인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신약연구소는 에이치엘비제약, 에이치엘비셀, 단디바이오사이언스 등 에이치엘비그룹 내 바이오 관계사들과 함께 혁신신약 도입부터 R&D를 위해 협업하는 바이오 생태계 의 중추 역할을 수행한다.

연구소는 동탄 엠타워 내 1672.4㎡(약 505평)의 공간에 마련됐다. 에이치엘비생명과학은 연구소 안에 세포배양실, RNA분석실, 화학분석실, 단백질분석실과 동물실험실 등을 설치했다. 항암제 후보물질의 활성 및 약효, 독성, PK, 제제화 등의 연구를 통해 초기단계의 후보물질은 물론 임상단계의 혁신항암신약 개발을 본격적으로 진행하게 된다. 또한 국내외 대학, 국책연구소, 벤처 및 중견기업들과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항암제 파이프라인을 확대할 계획이다.

연구소 사령탑에는 에이치엘비생명과학 바이오사업본부 본부장인 김기환 상무가 선임돼 연구소장을 겸임한다. 김기환 소장은 이화여대 약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미국 미네소타 대학 및 국립보건원 암연구소(NCI)에서 항암세포기작에 대해 연구했다. 귀국 후에는 JW중외 신약연구소 책임연구원, JW크레아젠 연구소장, 현대약품 연구본부/미래전략본부 본부장을 역임하는 등 20년 이상 신약개발 연구에 몰두했다.

김기환 소장은 개소식에서 "표적항암제 리보세라닙, 파이로티닙의 적응증 확장은 물론 다수의 신규 항암제 파이프라인을 조기에 확보해 에이치엘비생명과학이 혁신 항암신약 개발의 산실이 되도록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