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우정바이오, 미래의학연구재단과 헬스케어등 업무 협약 체결

우정바이오(215380)와 미래의학연구재단(이사장 한상대)은 지난 18일 미래의학생명과학 및 헬스케어산업 부문 혁신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양측은 △미래의학생명과학 산업부문 혁신성장을 위한 중소벤처기업 지원정책 수립 및 정책 제언 △산·학·연·병 현장 지식·정보 공유 및 네트워크 확대 △유망 연구 및 상용화 가능 아이디어 조기 발굴, △오픈 이노베이션 체계 구축 등 헬스케어 산업 부문 중소벤처기업 R&D 전략적 지원 시스템 확립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

미래의학연구재단은 미래 성장 동력 발굴을 목적으로 2016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설립 인가를 받은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서울대학교병원 내 위치하고 있다. 재단은 첨단 바이오 분야 유망 기술정보와 산업 동향을 분석하고 건강한 창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한미약품, 유한양행, 대웅제약, LG화학 등 국내 유수의 제약기업과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우정바이오 천병년 대표이사는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는 기업친화적 민간주도 신약개발 플랫폼으로 ‘오픈 이노베이션, 혁신 신약개발’을 표방한다. 신약 및 바이오 부문의 국내외 최고 전문가들이 유망 후보물질의 초기 발굴부터 생산, 기술거래까지 원스톱 생태계를 조, 성공적인 신약개발을 추구하는 국내 최초 민간주도 컨소시엄"이라고 말했다.

또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에는 신약개발을 위한 효율적 시스템을 구축한다. 신약개발 경영지원시스템으로 투자유치, 법률, 특허, 마케팅, 경영 등에 대해 전반적으로 지원하고, 신약개발 R&D 지원 시스템으로 신약개발에 필수적인 비임상시험센터, 바이오분석센터, 바이오이미징센터, API 생산 센터를 구축하여, 신약개발을 원스톱으로 지원한"며 " 특히 신약개발 및 글로벌 시장 진출에 성공 경험이 풍부한 최고 전문가들이 신약개발 전주기 과정, 해외 기술거래와 투자유치를 적극 지원하는 차별화된 강점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미래의학연구재단 한상대 이사장은 “재단은 앞으로 국가대표급 전문가들의 기술사업화 지원, 네트워킹 또는 전문가들과 매칭, 세미나 및 교육, 기술 성공사례 공유 등 연구자와 창업자 맞춤형 오픈 이노베이션 사업화 모델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