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씨엘바이오, 'F-120 피톤치드' 코로나19 바이러스 99.99% 사멸

씨엘바이오(대표 최종백)는 건국대학교 대학기업 케이알바이오텍 질병제어연구소와 '닥터 포레스트 F-120 피톤치드'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살균소독시험을 실시한 결과, 30초만에 코로나19 바이러스가 99.99% 사멸됐다고 16일 공식 발표했다.

이번에 시험한 피톤치드 복합물은 씨엘바이오가 피톤치드 전문기업 '숲에온'(대표 김영운)과 공동 개발한 '닥터 포레스트 F-120 피톤치드'로, 피톤치드 복합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제거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씨엘바이오에 따르면 'F-120 피톤치드'는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 시험결과 공기소독용, 어린이용품, 일반물체용 살균제로 적합 판정을 받은 안전한 물질로, 피부자극안정성시험과 경구독성(일본) 인증을 받은 천연소독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안전기준 적합확인, 일본식품분석센터 시험결과 5초 만에 폐렴균 등 유해세균 99.9% 감소, 탈취율 99% 시험성적을 취득했다.

씨엘바이오는 전문 시험기관을 통해 코로나19 소독기능까지 공식 입증받음에 따라 교회, 식당, 사무실, 병원, 학교, 노래방 등에 필요한 공간방역 용품을 집중 개발해 피톤치드 전문 '에어그린' 브랜드로 전국 공공기관, 학교, 병원, 기업, 요양시설, 공공장소, 공연장, 식당, 카페 등에 공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최종백 씨엘바이오 대표는 " F-120 피톤치드가 공기소독 인증에 이어, 피톤치드로는 국내 최초로 코로나19 바이러스 사멸 효과까지 확인됐다"며  "글로벌 위생방역시장을 공략을 위한 신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케이알바이오텍 질병제어연구소는 건국대 대학기업으로, 정부로부터 연구용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공식 분양받아 임상시험을 진행하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시험검증기관 중 하나다.

김사랑 기자  kimsarang0420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사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