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황
바이오솔루션,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과 카티라이프 계약

첨단 세포 응용 기술을 이용한 세포치료제 연구개발기업 바이오솔루션은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병원장 이진우)과 자가연골 세포치료제 ‘카티라이프’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은 국내 최초 설립된 국제병원으로, 올해 4월 글로벌화를 위한 아이덴터티를 강화하기 위해 청심국제병원에서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으로 명칭을 변경했다.  지난 2003년 개원한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은  지난 16년간 해외환자 약 25만 명을 유치하며 명실상부 국내를 대표하는 국제병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올해 5월 보건복지부와 보건산업진흥원에서 지원하는 ‘2019 의료해외진출 프로젝트 지원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국내 최초로 일본에 해외의료기관 개설을 지원하는 업무를 진행한다.

지원규모는 진출발굴, 본격화, 안정화, 중대형프로젝트로 트랙을 구분하며 약 4년 간 정부지원금 총 5억 4천여만 원이 지원된다. 또 지난 2009년부터 지식경제부, 강원도,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보건복지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서울특별시, 경기도, 제주특별자치도로부터 15개 과제(약 18억 원)을 수주해 선공적인 사업수행결과를 창출하고 있다.

바이오솔루션 윤정현 대표이사는 "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과 계약은 ‘카티라이프’의 우수한 의료적 효능을 국내 환자 뿐 아니라 해외 환자들에게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 이번 계약은 현재 진행 중인 글로벌 제약사와 판권계약과 별개로 바이오솔루션과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 간 직접 계약이며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은 해외 환자 모집 및 국내 수술을 담당하며 당사는 해외 환자의 ‘카티라이프’ 생산 및 공급을 담당하게 된다"고 말했다.

또 "이번 계약으로 향후 실적 개선을 비롯해 ‘카티라이프’를 통한 국내 의료관광에 한 축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박병우 기자  bwpark0918@pharmstock.co.kr

<저작권자 © 팜스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